달력

06

« 2017/06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이수역 맛집, 초밥전문점 스시가


찾다

 

이수역에서 지인과 점심약속을 했다.

오전에 볼일이 있어서 외부에 나갔다가 좀 늦은 점심을 같이 하기로 한 것이다.

이수역은 환승역인 데다가 영화관과 백화점도 있어서 사람들이 많은 편이다.

이런 곳에는 항상 맛집과 커피전문점이 자리를 잡게 마련이다.

그래서 지인을 만나기 전에 약속장소를 잡아야 하는데 어디가 좋을까 고민이 되었다.

그런데 다행히 지인이 일식을 좋아한다고 말하는 것을 들은 적이 있어서 스시전문점을 찾아보았다.

 

 

몇 곳이 있었는데 맛과 가격, 그리고 외관이며 인테리어 등 전반적인 것을 고려했을 때 눈에 띄는 한 곳이 있었다.

이수역 7번, 8번 출구 메가박스 바로 뒤에 있는 이수역 맛집 스시가.

출구에서 1분도 걸리지 않는 가까운 거리인 데다가 단독건물에 간판도 큼지막해서 잘 보인다.

일단 입구로 들어서니 지인이 먼저 와서 자리를 잡고 있었다.


음, 뭘 먹을까...​

그래! 오늘은 광어, 연어, 참치 등 모듬회와 초밥, 마끼, 생선구이, 매운탕 등이 나오는 모듬사시미를 먹기로 했다. ​

"사장님~!"

 

맛보다

주문을 하고 얼마 후, 초밥과 회가 먼저 나왔다.

초밥은 광어와 새우, 그리고 연어가 2개씩 준비되어 있었다.

그 외에도 생선회초무침, 계란찜 등 사이드메뉴가 나왔지만 우리의 관심은 오로지 모듬사시미에만 쏠려있었다.

초밥을 맛보니 밥이 적고 생선회가 길게 나와 먹기 좋게 나와서 다음에 초밥세트를 주문해도 좋을 것 같다.

 

 

 

  


모듬회에 나온 회들은 마치 방금 잡은 고기를 잡은 마냥 약간 촉촉하고 윤기가 흘렀다.

부드럽고 살짝 쫄깃한 맛이 어느 일식집에서 맛본 싸구려 회는 아니었다.

일식집에서는 주로 초밥을 먹는 편인데 오늘 주문한 모듬회는 탁월한 선택이었다.

 

 

 

 

매운탕에는 살이 꽤 많이 들어 있었는데 한 두 숟갈 뜨다보니 어느 새 바닥 긁는 소리가 났다.

함께 나온 마끼와 먹으니 속이 든든했다.

남자들은 양이 부족하면 공기밥을 하나 추가해서 생선구이와 매운탕을 반찬 삼아 먹어도 좋을 것 같다.

 

 

옥의 티라고나 할까, 아쉬운 점이 있다면 후식이 없었다는 점이다.

과일 한두 조각이나 매실차, 수정과 같은 음료가 마지막에 나왔다면 금상첨화가 아니었을까 싶다.

마지막 마침표를 마저 못 찍은 느낌이다.

하지만 그 자리에서는 아쉬움을 못 느낄만큼 이수역맛집 다운 푸짐하고 만족스러운 식사였다.

기억하다

 

맛집을 다니다보면 다시 가고 싶은 곳이 있고 다시는 가고 싶지 않은 곳이 있게 마련이다.

스시가는 일식집으로 본다면 가격대도 착한 편이고 음식의 퀄리티는 결코 뒤지지 않는다.

더 좋은 것은 1층의 바와 테이블 외에도 2층에는 수십 명이 동시에 수용 가능한 룸이 있어서 회식 장소로도 딱이다.

 

 

전철역 초인접 지역인 데다가 주차도 가능하고 단독건물이라 복잡하지도 않다.

사장님과 주방장님도 친절하고 인테리어도 깔끔하고 멋스럽다.

다른 손님이 보기에는 만족하지 못할 부분이 있을 지도 모르겠지만 나와 지인은 너무 만족한 식사를 하고 왔다.

다음에 만날 때도 여기서 만나되 그땐 초밥을 먹어보자고 했다.

그렇게 약속을 하고는 이수역맛집 스시가의 문을 기분좋게 나섰다.​

 

   

 

​[이수역 맛집 스시가]

- 주소: 서울특별시 동작구 사당동 708-333

- 전화: ​02-587-7775

- 주차: 가능

- 위치: 이수역 7번, 8번 출구에서 도보 1분 거리

 

 

- 이수역 맛집, 초밥전문점 스시가 -

calamis

http://blog.naver.com/calamis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calamis
  

 

 

합리적 가격, 맛있는 스시

이수역 <스시가>

 

느끼다

 

 

 

얼마 전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일본을 방문했을 때, 아베 총리와 스시집에서 식사를 같이 했다고 한다. 일본 최고의 스시집이라고 하는데 오바마 대통령을 '생애 최고의 스시였다'며 극찬을 했다고 한다. 미국에서는 이처럼 스시의 인기가 대단하다. 물론 한국도 예외는 아니다. 결혼식장이나 돌집은 물론, 일반 뷔페레스토랑에 가보면 가장 길게 줄을 서 있는 곳이 바로 스시코너이기도 하다. 하지만 제대로 된 스시를 즐기려면 여전히 가격대가 만만치 않다.

 

하지만 제대로 된 스시를 비교적 저렴한 가격으로 즐길 수 있는 곳이 있다. 바로 이수역 <스시가>.

맛은 물론이고 교통편도 좋다. 대형은 아니지만 단독건물을 1,2층으로 나누어 사용하고 있어 좁은 느낌은 없다. 오히려 2층은 넓으면서도 칸막이가 잘되어 있어서 프라이빗한 공간을 제공한다. 친구들과 가끔 들르는 곳인데 바가 있어서 주로 1층에서 먹었다. 오늘은 가족들과 함께 방문했다. 가격은 합리적이고 맛은 좋은 <스시가>를 만나본다.

 

 

 

맛보다

 

반찬

샐러드와 락교, 생강, 단무지 등이 나온다. 우동을 주문해서인지 김치와 나물, 젓갈 등도 제공되었다. 맛이 정갈하고 깔끔했다.

 

 

그동안 여러 일식집과 회전초밥집을 다녀보았지만 솔을 주는 곳은 처음이었다. 연두색의 솔을 이용하여 초밥에 간장을 바르고 먹게 한 것이다. 초밥의 생선이 길기 때문에 간장을 잘 묻히는 것이 쉽지 않은데 솔로 바르고 먹으니 간장이 흐르지도 않았고 골고루 발라져 먹기에도 편했다.

 

초밥

초밥은 총 4가지의 세트로 구성되어 있으며 단품 구매도 가능하다. 생선초밥과 로얄초밥을 주문했는데 참치초밥, 광어초밥, 연어초밥, 새우초밥, 한우초밥, 장어초밥, 전복초밥 등이 나왔다. 생선이 길쭉한 형태로 나오고 밥이 적어서 먹기에 좋았다. 웬만한 뷔페나 회전초밥전문점에서는 밥량이 상당하여 초밥의 제맛을 느끼기 어렵지만 <스시가>는 생선도 신선하고 맛도 좋았다. 특히 한우초밥은 숯불구이의 맛이 살짝 나면서 부드러워 먹기에 좋았다.

 

 

 

 

 

 

우동

점심시간대에는 초밥을 주문하면 우동이나 메밀이 서비스로 제공된다. 유부와 오뎅이 담겨 있어서 초밥을 먹고나면 아쉬움을 달래기에 적당한만큼의 양이다. 따로 주문한 우동은 뚝배기에 담겨 나온다. 면이 부드러우면서도 쫄깃쫄깃하다. 아이들이 좋아할만한 맛이다.

  

 

 

 

 

찾다

 

가격

<스시가>는 가격이 착하다. 생선초밥이 1만원, 스페셜초밥이 13,000원, 로얄초밥이 16,000원, 참치초밥이 25,000이다. 정통초밥을 이 가격에 즐길 수 있다는 것은 괜찮은 가격이라 생각한다. 세트마다 11~12개가 제공되고 오전 11시에서 오후 3시까지는 우동이나 메밀이 함께 제공되니 남자가 먹어도 든든하다. 광어, 연어, 참치 등 단품초밥도 따로 주문할 수 있으니 아쉬우면 추가로 주문해서 먹는 것도 좋을 것 같다. 이 외에도 사시미와 정식, 탕이나 밥류도 있어서 다양한 메뉴 선택이 가능하다.

 

 

 

  

 

점심시간에는 알탕, 회덮밥, 대구탕 등 6가지의 메뉴가 7천원에 제공된다. 원래는 8천원에서 1만원에 이르는 가격임을 감안할 때 괜찮은 가격이다. 정식도 점심시간에는 저렴하게 제공된다.  

 

 

 

인테리어

무엇보다 깔끔한 인테리어가 눈에 띈다. 대나무와 나무 창살들이 인상적이며 자연친화적인 느낌을 준다. 전반적으로 깨끗하고 위생적인 느낌이 든다.

 

 

1층에는 몇 개의 식탁과 바가 있었는데 2층은 좌탁과 칸막이로 나누어진 좌석들이 있었다. 2층이 생각보다 컸다. 24명을 수용할 수 있는 공간도 있어서 회식자리로도 손색이 없을 것 같다. 1층에는 칸막이가 없기때문에 조용히 대화를 즐기려면 2층이 더 좋을 것 같다. 하지만 아이들이 있는 경우라면 1층도 좋고 2층의 방도 괜찮을 것 같다.

 

 

화장실은 1층에 여자화장실, 2층 올라가는 계단에 남자화장실이 있었는데 깔끔했다.

 

위치

이수역에서 나오면 7번이나 8번 출구에서 1분 거리도 안된다. 4호선과 7호선이 겹치는 곳이니 여러모로 접근성이 좋다. 버스정류장도 멀지 않다. 인근에는 다양한 먹거리와 쇼핑을 할 수도 있어서 편리하다. 바로 앞에는 메가박스가. 뒤에는 이마트가 있다. 가족끼리 연인끼리 방문해도 좋은 곳이다. 

 

  

주차

식당 오른쪽편에 주차공간이 있지만 여유롭지는 못하다. 인근 이마트를 이용하면 장을 보고 2시간 무료주차를 할 수 있다고 하니 미리 확인해보는 것도 좋을 것 같다.

 

총평

평상시에 사당역이나 이수역에서 사람들을 만나고는 한다. 먹거리와 즐길거리가 많고 다양하기 때문이다. 대형서점도 생기고 쇼핑하기도 편하다. 무엇보다 교통이 편해서 지하철과 버스는 물론, 시외로 이동하는 것도 좋은 지점이다.<스시가>는 이수역은 물론이고 사당역에서도 도보로 이동할만한 거리다. 메가박스에서 연인과 영화를 보고 저녁식사를 해도 좋다. 이마트에서 장을 보고 가족과 함께 들르기도 좋다. 퇴근 후, 친구들과 직장동료들과 함께 해도 괜찮은 곳이다. 2층의 넓은 공간은 회식이나 모임장소로 최고다.

 

무엇보다 1만원대에 이렇게 맛좋은 스시를 만날 수 있다는 것이 가장 큰 장점이다. 깨끗한 인테리어, 친절한 사장님과 직원들, 다양한 메뉴가 있어서 좋은 곳이다. 주차가 다소 아쉽기는 하지만 근처 시설물을 이용한다면 함께 들러서 해결할 수도 있고 대중교통을 이용한다면 오히려 더 편한 곳이기도 하다. 이수역과 사당역 인근에서 누군가와 좋은 시간을 보내기 원한다면 엄지손가락을 들어주고 싶은 곳이다.

 

 

 


  

 

합리적 가격, 맛있는 스시 - 이수역 초밥 맛집 <스시가> -

calamis

(http://calamis.tistory.com)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calami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