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1

« 2017/11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  
  

마늘인 듯 마늘 아닌 마늘 같은 너, 매드포갈릭

 

매드포갈릭 롯데시네마월드타워점

 

메르스 때문에 전국이 난리다.

특히 서울과 수도권은 긴장감이 감도는 분위기다.

대중교통이나 거리를 다녀보면 마스크를 착용한 사람들이 눈에 띄게 늘었고 병원 주변 교통이 너무 원활해서 이상하기까지 하다. 평일이고 주말이고 다들 집에만 있는 방콕족들이 늘어나고 있다고도 한다.


하지만 그래서 사람들이 덜 붐빌 것이라는 생각에 집에서 가까운 제2롯데월드몰로 나들이를 갔다.

얼마 전 재개장한 아쿠아리움을 관람하고 식사시간이 되어서 어디를 갈까 둘러보았다.

바이킹스워프를 예약을 안해도 갈 수 있다는 말을 들어서 매장에 가서 확인을 했더니 2자리만 된다는 ㅠㅠ

그래서 다음 기회로 미루고 선택한 곳이 롯데시네마 근처에 있는 매드포갈릭.

좌우로 펼쳐진 전면 유리를 통해 롯데월드몰의 한눈에 들어왔고 인테리어도 다른 곳과 달리 밝고 환한 분위기가 인상적이다.

 


오늘은 지난 번에 먹지 못했던 갈릭 스노잉 피자와 립아이 스테이크, 갈릭홀릭 라이스, 드라큘라 킬러, 파스타 등을 주문했다. 여기에 디저트로 티라미슈 케잌과 커피, 콜라 등도 함께 주문했다.

갈릭 스노잉 피자는 기대가 너무 컸던 탓일까, 그냥 무난한 맛이었다.

드라큘라 킬러는 바삭하게 구운 식빵 사이에 구운 마늘을 넣어 먹는 것으로 내 입에는 맞지 않았다.

립아이 스테이크는 부드러웠으나 생각보다 기름이 많이 붙어 있어서 잘라내느라 좀 애를 먹었다.

 

 

 

 

 

 

 

올레KT멤버십 50% 할인 기간이라 이 프로모션을 이용했는데 음료와 일부 메뉴는 적용이 되지 않는다.

멤버십 포인트를 사용할 곳이 마땅치 않은 고객이라면 괜찮은 프로모션이지만 포인트를 자주 사용하는 사용자라면 굳이 이번 프로모션 혜택은 받지 않아도 될 것 같다. 어차피 매드포갈릭 자체 멤버십 쿠폰이나 세트메뉴 등의 할인혜택이 좋기 때문이다. 물론 중복 적용이 안되기 때문에 메뉴에 따라, 인원에 따라 혜택을 잘 선택해야 한다. 특히 자체 멤버십인 'THE MAD REWARDS'를 통해 약 20만원 상당의 쿠폰을 잘 활용한다면 커플의 경우 꽤 괜찮은 식사가 될 수 있을 것이다.

롯데시네마에서 영화관람을 하고 쇼핑을 즐기면서 분위기 있는 식사를 하기 원하는 커플들에게는 좋은 선택이 되는 곳 매드포갈릭 롯데시네마월드타워점이다.

 

 

 

 

 



 

 

 


  

 

 

마늘인 듯 마늘 아닌 마늘 같은 너, 매드포갈릭 - 매드포갈릭 롯데시네마월드타워점

calamis

(http://calamis.tistory.com)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calamis
  

제대로 된 곰탕을 원한다면, 수하동

제2롯데월드 맛집

오늘 말도 많고 탈도 많은 제2롯데월드에 모임이 있어서 다녀왔다.

아쿠아리움과 롯데시네마를 재개장을 했다고 하니 이제 안심하고 가도 될 것 같다.

사실 그 전에도 불안하지는 않았지만 어쨌든 정식으로 허락을 받고 재개장을 했다고 하니 마음이 더 놓인다.

물론 아침에 '감전사'가 있었다고 또 난리였지만...

알고보니 감전사가 아니라 전기합선으로 인한 화상이었다고 한다.

왜 그렇게 자꾸 과장되어 보도가 나가는지 모르겠다.

 


어쨌든...

롯데월드몰 5층에 있는 곰탕전문점인 '수하동'에서 모였다.

맑은 국물에 밥이 아예 말아서 나오는데 고기도 푸짐하고 국물도 담백하니 맛이 괜찮았다.

 


곰탕이나 설렁탕의 백미는 바로 깍두기와 김치.

수하동 역시 깍두기와 김치가 맛있었다.

매운 맛 보다는 신맛이 조금 더 강했는데 곰탕 먹기에 딱 좋은 맛이다.

고기는 소스에 찍어 먹으면 맛있겠는데 아쉽게도 소스없이 그냥 국물이랑 먹어야 한다.

 


 

 

점심시간이 좀 지난 시간이었는데도 사람들이 많다.

유명한 곳이라고 하는데 난 곰탕보다는 설렁탕을 좋아하는 편이라 그런지 무난한 맛이었다.

커피 크림과 조미료에 길들여져서 그런지도 모르겠다.

수하동 곰탕은 기름기가 많은 편이라 그런지 살짝 느끼하다.

하지만 어르신들은 좋아하실 것 같다.

 


아직 롯데월드몰을 자주 간 건 아니라 다른 곳도 들러보면서 맛집이 어딘지 한 번 투어를 해봐야겠다.

따끈한 국과 밥이 생각날 때, 롯데월드몰 수하동은 괜찮은 선택이다.

 

 


 


  

 

 

제대로 된 곰탕을 원한다면, 수하동 - 제2롯데월드 맛집

calamis

(http://calamis.tistory.com)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calam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