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08

« 2017/08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샤오미 보조배터리'에 해당되는 글 1

  1. 2014.11.27 샤오미 보조배터리 개봉기 - 샤오미 5200mAh
  

 

 

샤오미 보조배터리 개봉기

샤오미 5200mAh

 

찾다

 

최근 들어 종종 지방출장을 가게 되었다. 오늘도 충청남도 보령시에 프리젠테이션 발표차 다녀왔다. 발전소에 관련된 기술교류회였는데 일반인들이 듣기에는 상당히 전문적이고 어려운 내용이었다. 하지만 발표를 잘 마치고 고속버스를 타고 서울로 다시 올라왔다. 기차를 탈까 고속버스를 탈까 하다가 시간이 안 맞아서 고속버스를 탔는데 멀미를 할 뻔했다. 우등고속버스라 나름 믿고 탔는데 차가 막혀서 그랬는지 가다 말다 하면서 꽤나 날 힘들게 했다.

 

 

오는 내내 업무도 봐야 하고 개인적인 일도 있어서 스마트폰을 계속 봐야 했다. 태블릿PC를 봐야 해서 테더링까지 해서 그런지 배터리가 더 빨리 닳았다. 배터리를 여분으로 가져오지도 않아서 더 조마조마했다. 서울에 내리면 아내와 통화도 해야 하고 아직 가면서 해결해야 할 일이 남아 있었는데 말이다. 그 어느 때보다 보조배터리가 절실하게 필요한 순간이었다. 어제까지만 해도 보조배터리가 그다지 필요하다고 생각하지 않았는데 말이다.

 

 

그런데 오늘 모임에 참석했다가 기념품으로 받은 게 있어서 열어 보게 되었다. 기념품은 보령 목욕용품과 김세트, 그리고 포장되어 있는 작은 상자였다. 그 가운데 작은 상자를 열었더니 그 안에 내가 찾던 보조배터리가 있었다. 그것도 요즘 인기를 끄는 제품 가운데 하나인 샤오미였다. 다행히 집에 갈 때까지 배터리는 남아 있어서 보조배터리를 사용하지는 않았지만 궁금한 마음에 집에 도착하자마자 제품을 열어 보았다.

 

  

 

즐기다

 

은색제품이었는데 살짝 까칠하고 둥근 모양이 마치 애플 액세서리 가운데 하나인 듯 보였다. 단자 부분에는 보호스티커가 부착되어 있었고 그 옆에는 USB케이블이 들어 있었다. 한쪽은 USB 단자가, 나머지 한쪽은 microUSB 단자가 자리잡고 있었다. 줄이 다소 짧아 아쉬움이 남는다. 조금만 더 길었다면 훨씬 더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지 않았을까 싶다. 한쪽에는 전원버튼과 LED가 4개 있었는데 충전상태에 따라 불이 깜빡였다. LED 하나에 약 25% 정도 충전이 된 것으로 볼 수 있다.

 

 

PC가 아닌 전원을 이용해 충전을 했는데 정확한 것은 아니지만 LED 하나 당 1시간 정도가 소요되었다. 단순하게 계산해서 4시간 정도면 완충이 되는 것 같다. 물론 PC로 하면 더 오래 걸릴 것이다. 용량은 5200mAh로 삼성 갤럭시노트3의 배터리 용량이 3200mAh니 두 배가 조금 안 되는 수준이다. 배터리가 완전히 나가기 전에 두 번 정도는 충전할 수 있는 용량이라 할 수 있다. 아직 충전하고 사용해보지는 않아서 뭐라 정확하게 말할 단계는 아닌 듯 하다.

 

 

  

기억하다

 

사용자에 따라 5200mAH와 10400mAh 용량에 대한 선호도가 극명하게 갈렸다. 5200mAh는 용량은 상대적으로 적지만 비교적 가벼운 반면, 10400mAh는 용량은 충분하지만 완충시간이 오래 걸리고 무게가 부담스럽다는 의견이 많았다. 대부분 외부에서 1~2번 정도 충전을 한다고 생각하면 사실 5200mAh가 가장 적합한 선택이 아닌가 싶다. 스마트폰과 여분의 배터리를 완충하고 보조배터리까지 함께 가지고 다닌다면 충분히 사용할 수 있는 용량이라고 생각한다.

 

 

최근 샤오미의 기세가 거세다. 말도 많고 탈도 많은 것이 사실이긴 하지만 예전의 허당 중국제품은 더 이상 아닌 듯 하다. 여전히 짝퉁 자동차를 만들어 내는 나라이긴 하지만 적어도 IT분야에서 만큼은 결코 무시할 수 없는 존재로 떠올랐다. 그 중심에 샤오미가 있다. 보조배터리만 봐도 80~90% 이상을 LG전자의 셀을 사용했고 디자인도 완성도가 꽤 높았다는 생각이 들 정도다. 물론 본격적으로 사용을 해봐야 제품이 좋은지를 알 수 있을 것이다. 하지만 아직까지는 기존의 중국제품이라는 생각은 들지 않는다. 그러면서 한편으로는 국내 업체들이 이대로 물러서지 않고 앞으로 더 분발하여 IT분야에서 각자 부동의 선두자리를 지켰으면 하는 바람이 들었다.

 

 

 

 


  

 

 

샤오미 보조배터리 개봉기 - 샤오미 5200mAh

calamis

(http://calamis.tistory.com)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calamis


티스토리 툴바